배경1
배경2
지식iN 정보
Title : 매력쩌는 사막여우  
상세정보
첨부파일1| [fampet]1305102139312236470.jpg

생텍쥐페리의 소설 "어린왕자"에는 유명한 대사가 나온다. "난 너와 놀 수 없어. 난 길들여지지 않았단 말이야".
어린왕자의 친구로 나오는 사막여우의 말이다. 과연 사막여우는 길들일 수 없을까?

 

사막여우는 쫑긋한 큰 귀가 가장 특징적인 동물로 주로 아프리카와 중동 지역에서만 서식하는 희귀동물이다.
다 자랐을 때의 몸무게가 1.5kg에 불과할 정도로 작은 동물이다.

 

특히 큰 눈 탓에 귀엽고 깜직한 얼굴이 사랑스럽다.


사막여우는 프랑스 작가의 소설인 "어린왕자"로 유명세를 치렀지만, 애완용 사막여우는 일본에서 가장 유명하다.
현재 일본에서는 약 84만~88만엔(약 1100만원) 정도에서 거래되고 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" 그래. 넌 나에게 아직은 다른 수많은 소년들과 다를 바 없는 사람이야.

그래서 난 네가 필요하지 않아.

나 또한 너에겐 평범한 한 마리 여우일 뿐이지.

 

하지만 네가 나를 길들인다면 우리는 서로 필요하게 되는 거야.

 

너는 나에게 이 세상에 단 하나뿐인 존재가 되는 거고,

나도 너에게 세상에 하나뿐인 유일한 존재가 되는 거야~."

 

"부탁이야~. 나를 길들여 줄래?"

 

 

- 소설 <어린왕자> 중에서 -

0